본문

신차소개

현대차, 완전변경 2세대 벨로스터(JS) 출시



현대자동차는 12일, 신형 벨로스터의 가격을 확정하고 정식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완전변경으로 거듭난 2세대 벨로스터는 1+2 비대칭 도어를 계승하면서 역동적으로 탈바꿈한 외관 디자인, 운전자 중심의 실내, 1.4 및 1.6 터보 엔진과 7단 DCT 변속기의 파워트레인, 수동 모델의 선택사양 확대, 각종 편의 및 안전장비 적용 등으로 업그레이드된 것이 특징이다.



신형 벨로스터의 외관 디자인은 1세대의 특징이었던 1+2 비대칭 도어와 센터 머플러 디자인을 계승하면서도 역동적인 쿠페 스타일을 구현했으며, 투톤 루프를 추가비용 없이 선택사양으로 제공하고 라디에이터 그릴, 범퍼, 휠, 머플러 등에 모델별로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외관의 비대칭 컨셉을 이어받은 실내는 낮은 포지션의 버킷 시트, 운전석과 조수석 공간을 분리시키는 인테리어 트림 컬러, 인체공학적 설계로 편의성을 극대화한 센터페시아, 돌출형 내비게이션 등 운전자가 운전에 몰입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또한, 버튼 하나로 재생중인 음악 정보를 확인할 수 잇는 ‘사운드하운드’ 기능이 최초로 탑재됏으며,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 I’의 음성인식 서버를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해 내비게이션의 검색 편의성과 정확성을 높였다.



파워트레인은 1.4 터보 엔진과 1.6 터보 엔진, 6단 수동변속기와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의 조합을 기본으로 한다. 1.4 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140마력, 최대토크 24.7kg.m, 1.6 터보 엔진은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27.0kg.m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변속기와 휠 사이즈에 따라 12.6km/L~13.1km/L로 인증 받았다.


신형 벨로스터는 전 모델에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을 적용해 주행 안정성을 높이고 낮은 엔진 회전수에서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터보 엔진을 통해 실용영역 성능을 강화했으며, 실시간 주행상황에 따라 스포츠, 노멀, 에코 등 적합한 드라이빙 모드를 자동으로 바꿔주는 ‘스마트 쉬프트’ 기능을 현대차 준중형 최초로 기본 적용했다. 아울러 1.6 터보 모델에는 스포티한 주행을 위한 각종 기능을 추가해 운전의 즐거움을 향상시켰다.


* 온라인 견적 확인 > 이미지 클릭!


한편, 현대차는 수동변속기 모델에 제한적인 옵션만 추가할 수 있었던 기존 차종들과 달리, 벨로스터 수동변속기 모델은 모든 옵션을 적용할 수 있도록 구성해 수동 마니아들의 선택 폭을 크게 넓혔다. 그 외에도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등 각종 안전장비로 구성된 현대 스마트센스 패키지 옵션을 제공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완전히 새롭게 탄생한 신형 벨로스터의 독창적인 디자인과 주행성능은 새로운 드라이빙 감성을 선사할 것”이라며 “자기다움을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최고의 차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신형 벨로스터의 기본 판매 가격은 2,135만원~2,610만원이다. (7단 DCT 포함)

Copyright © CARISYOU. All Rights Reserved.

토크/댓글|1

0 / 300 자

real***** 2018-02-13 16:31 | 신고
남자로 치면 생긴건 잘생겼지

0 / 300 자

댓글 접기 댓글 접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