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자동차 상세

2,628 ~ 4,022만원

연비
9.0 ~ 13.8 km/ℓ
연료
가솔린,디젤
차급
중형
외형
SUV
국산시판

일반등급 및 기본 제원

일반등급 및 기본 제원
등급명(한글) 연료 배기량 연비 가격
가솔린 1998cc 9.5 km/ℓ 2,628 만원
가솔린 1998cc 9.0 km/ℓ 2,828 만원
가솔린 1998cc 9.5 km/ℓ 2,881 만원
디젤 1995cc 13.8 km/ℓ 2,888 만원
디젤 2199cc 13.6 km/ℓ 2,913 만원
가솔린 1998cc 9.0 km/ℓ 3,081 만원
디젤 1995cc 12.3 km/ℓ 3,088 만원
디젤 2199cc 12.3 km/ℓ 3,113 만원
디젤 1995cc 13.8 km/ℓ 3,141 만원
디젤 2199cc 13.6 km/ℓ 3,166 만원
가솔린 1998cc 9.5 km/ℓ 3,188 만원
디젤 1995cc 12.3 km/ℓ 3,341 만원
디젤 2199cc 12.3 km/ℓ 3,366 만원
가솔린 1998cc 9.0 km/ℓ 3,388 만원
디젤 1995cc 13.5 km/ℓ 3,448 만원
디젤 2199cc 13.3 km/ℓ 3,473 만원
가솔린 1998cc 9.5 km/ℓ 3,519 만원
디젤 1995cc 12.0 km/ℓ 3,648 만원
디젤 2199cc 12.0 km/ℓ 3,673 만원
가솔린 1998cc 9.0 km/ℓ 3,719 만원
디젤 1995cc 13.5 km/ℓ 3,797 만원
디젤 2199cc 13.3 km/ℓ 3,822 만원
디젤 1995cc 12.0 km/ℓ 3,997 만원
디젤 2199cc 12.0 km/ℓ 4,022 만원

갤러리 + 더보기

관련기사 + 더보기

  • 카유통계

    2019년 11월 외형별 & 차급별 신차등록 현황

    2019년 11월 한 달 동안 신차로 등록된 승용차 14만 3,491대의 외형별, 차급별 현황을 확인해봤다.외형에서는 지난 9월에 이어 또다시 SUV가 세단을 넘어서는 이변이 연출됐다. SUV가 43.1%, 세단이 39.7%로 3.5%의 격차가 벌어졌다. 이어서 해치백, RV, 픽업트럭, 컨버터블, 쿠페, 왜건 순서로 높은 비율을 보였다. 차급별로는 중형의 비율이 28.7%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서 준대형, 소형, 준중형, 대형, 경형 순서로 신차등록을 마쳤다.외형별 SUV 중에서는 싼타페가 가장 많았으며 셀토스가 뒤를 이었다. 세단은 그랜저,

    2019. 12. 06

  • 카유통계

    2019년 9월 외형별 & 차급별 신차등록 현황

    2019년 9월 한 달 동안 신차로 등록된 승용차 12만 1,912대의 외형별, 차급별 현황을 확인해봤다.외형별로는 사상 최초로 SUV가 세단을 넘어서는 이변 아닌 이변이 연출됐다. 8월에 세단과의 격차를 0.9%까지 좁혔던 SUV가 기어코 세단을 제치며 오히려 4.3% 더 높은 비율을 차지한 것이다. 차급별로는 중형의 비율이 31.6%로 가장 높았고, 이어서 준중형, 소형, 준대형, 대형, 경형 순서로 신차등록을 마쳤다. 준중형과 소형의 차이는 188대로 단 0.1%에 불과했다.외형별 가장 많은 신차등록대수를 기록한 SUV 중에서는

    2019. 10. 08

  • 카유통계

    2019년 9월 성별 & 연령별 신차등록 현황

    2019년 9월에는 총 12만 1,912대의 승용차가 신차등록을 마쳤다. 그 중 순수 개인 소비자 성별 비율은 남성이 68.7%, 여성이 31.3%를 차지했다. 택시와 영업용 차량을 포함한 법인 및 사업자 신차등록대수는 3만 534대로 전체의 25.0%다.개인 소비자 성별 현황에서 남성의 신차등록대수 상위 차종은 싼타페, K7, 셀토스 순서이며 여성은 셀토스, 모닝, 베뉴 순서다. 법인 및 사업자의 경우 쏘나타, 카니발, K7 순서로 많았다.신차를 많이 등록한 연령대는 50대, 40대, 30대, 60대, 20대 순서다. 성별과 조합하면 50대 남성이

    2019. 10. 08

  • 카유통계

    2019년 9월 국산차 신차등록순위

    2019년 9월 국산 승용차 신차등록대수는 총 10만 1,327대로 전월 대비 3.7% 증가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7.2% 증가한 수치다. 9월의 1위 차종은 지난해 10월 이후 1년 만에 왕좌를 탈환한 현대 싼타페로, 전월보다 1,103대 늘어난 신차등록대수를 기록했다.현대 쏘나타는 신차등록대수가 소폭 감소하며 4개월 동안 유지했던 1위 자리에서 내려왔다. 쏘나타 7,260대 중 8세대 신형 쏘나타는 5,512대, 나머지는 택시로 판매 중인 쏘나타 뉴 라이즈 1,748대다. 3위는 소형 SUV 시장을 단숨에 장악한 기아 셀토스로, 전월 4위

    2019. 10. 02

토크/댓글|10

0 / 300 자

kyj0*** 8,000Coin 2020-04-04 00:28 | 신고 | 자동차상세에서 작성

세단을 뛰어 넘네

0 / 300 자

답글 접기 답글 접기

suhy***** 77,000Coin 2020-01-26 23:21 | 신고 | 카유통계에서 작성

정말 앞서가기 시작했네요.

0 / 300 자

답글 접기 답글 접기

acuz*** 117,000Coin 2019-12-11 11:33 | 신고 | 카유통계에서 작성

RV는 SUV의 범주에 포함되지 않고 별개로 계산되나보네요? 그럼에도 1위라니.. ㄷㄷㄷ

0 / 300 자

답글 접기 답글 접기

yjm7*** 2019-12-06 16:51 | 신고 | 카유통계에서 작성

진짜 suv가 세단을 뛰어넘었네요....

0 / 300 자

답글 접기 답글 접기

thki***** 66,620Coin 2019-12-06 15:18 | 신고 | 카유통계에서 작성

SUV가 인기 있고 제작사들도 신형 모델 SUV를 자주 출시하니 세단보다 많아 지는군요.
앞으로 자동차 하면 세단 모형이 아닌 SUV 모형으로 대체해야할 거 같네요.

0 / 300 자

답글 접기 답글 접기

+ 더보기

카이즈유 챗봇이 채팅으로 알려드릴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