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시승기

검색기간 ~ 키워드 검색
1.jpg

국민차의 과감한 일탈, 현대 아반떼

국민 배우, 국민 가수 등 일반적인 관심을 넘어 오랫동안 대중들의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대상에는 '국민'이라는 칭호가 붙게 된다. 자동차도 마찬가지여서 '국민차' 하면 떠오르는 몇 안 되는 차종 중에 국민 준중형 세단이라 불리는 현대 아반떼가 있다. 역대 아반떼 중 가장 파격적인 디자인 변화로 화제의 중심에 선 6세대 아반떼 부분변경 모델을 만나봤다.지난 2015년에 출시된 6세대 아반떼 AD는 무난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을 앞세워 '역대급' 아반떼로 평가받았다. AD는 출시 3년차를 맞이해 부분변

2018-11-12

1.jpg

삼총사의 전성시대, 볼보 XC 시리즈

볼보자동차의 SUV 라인업 XC 시리즈는 스웨디시 감성의 세련된 디자인과 탁월한 상품성으로 인기몰이에 성공해 브랜드의 주력 차종으로 자리 잡았다. 단풍으로 물든 강원도 정선의 늦가을 풍경 속에서 XC90, XC60, XC40을 차례로 시승했다. 외관과 실내에 대한 설명은 각 차종의 시승기를 통해 소개한 바 있으니, 이번엔 주행 감각에 초점을 맞춰봤다.첫 번째 파트너는 XC90 D5 모델로, 2.0리터 4기통 터보 엔진을 장착해 최고출력 235마력, 최대토크 48.9kg.m를 발휘한다. 8단 자동변속기와 상시사륜구동 시스템이 조

2018-11-12

동영상표지(지프랭글러루비콘)1280x853.jpg

동영상 리뷰 - 지프 랭글러 루비콘

지프의 근원인 랭글러는 전통에 충실한 디자인과 독보적인 오프로드 성능으로 77년 동안 전 세계의 사랑을 받아왔습니다. 11년만에 완전변경 모델로 거듭난 4세대 신형 랭글러는 현대적인 디자인을 가미하고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장착했으며, 온로드 및 오프로드 주행성능 강화, 첨단 안전 기술 적용 등으로 상품성을 높인 것이 특징입니다. 윤수정 기자의 리뷰와 구매 정보를 확인해보세요..embed-container { position: relative; padding-bottom: 56.25%; height: 0; overflow: hidden; max-width: 100%; } .embed-container iframe, .embed-contai

2018-10-25

1.jpg

오리지널의 가치, 포드 머스탱

미국 자동차의 상징이자 문화인 포드 머스탱은 1964년 첫 등장 이후 오늘날까지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해온 하나의 아이콘이다. 현행 머스탱은 6세대 부분변경 모델로, 다양한 신기술을 적용하고 완성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아이코닉한 디자인으로 꾸준하게 사랑 받는 머스탱을 시승했다.현행 머스탱은 초기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세대를 아우르는 멋을 표현한다. 덕분에 나이가 지긋한 원년 팬부터 젊은 세대까지 남녀노소를 불문한 호응을 이끌어냈다. 부분변경 모델은 범퍼 디자인을 날카

2018-10-25

동영상표지(기아스포티지)1280x853.jpg

동영상 리뷰 - 기아 스포티지 더 볼드

4세대 스포티지의 부분변경 모델인 '스포티지 더 볼드'는 스포티하고 강인한 모습의 외관 디자인과 고급스러운 실내 공간, 높은 연비 효율을 갖춘 파워트레인, 한층 강화된 주행 안전성, 더욱 편리해진 커넥티비티 서비스와 편의사양 등을 갖춘 것이 특징입니다. 동영상 시승기와 구매 정보를 확인해보세요. .embed-container { position: relative; padding-bottom: 56.25%; height: 0; overflow: hidden; max-width: 100%; } .embed-container iframe, .embed-container object, .embed-container embed { position: absolute; top: 0; left: 0; width: 100%; height: 100%; } ▶ 카

2018-10-22

1.jpg

자극적인 변화, 렉서스 ES 300h

편안한 승차감, 여유로운 공간, 준수한 연비, 적절한 가격을 내새워 국내에서 꾸준한 인기를 이어왔던 렉서스 ES가 완전변경을 거쳐 7세대 모델로 돌아왔다. 기존보다 역동적인 과감한 디자인을 적용하고, 새롭게 개발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한 ES 300h를 만나봤다.브랜드의 기함인 LS와 패밀리룩을 공유한 ES의 모습은 기존 모델과 전체적인 느낌은 비슷하지만, 날카로운 디자인 터치를 통해 샤프하고 강인한 인상으로 변모했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범퍼와 그릴로 이어지는 굴곡, 좌우로

2018-10-18

1.jpg

아름다움에 이끌리다, 페라리 포르토피노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갈망하는 것은 인간의 본능적인 욕망이다. 그런 의미에서 이동수단이라는 자동차의 ‘용도’을 넘어 ‘아름다움’을 논할 수 있는 페라리의 모델들은 저마다 예술적인 조각품처럼 느껴진다. 이탈리아의 아름다운 휴양도시에서 이름을 가져온 페라리의 새로운 4인승 컨버터블 모델, 페라리 로쏘 레드 컬러로 붉게 물든 ‘포르토피노’를 만나봤다.일반적으로 컨버터블 모델들은 톱을 열고 닫는 것에 따라 이미지가 상당히 다르고, 톱을 닫았을 때 디자인의 균형감이 떨어지는 경우

2018-10-11

1.jpg

타고난 천재, 포르쉐 718 박스터 GTS

포르쉐의 미드쉽 스포츠카 718 박스터와 카이맨을 두고 많은 사람들이 911의 하위 버전으로 인식하고 있지만, 실제론 엔진 위치와 주행 감각 등 모든 면에서 엄연히 성격이 다른 별개의 차종이다. 오히려 와인딩 코스를 즐기는 마니아들은 911보다 코너링이 민첩한 718을 선호하기도 한다. 718에 S 또는 GTS 이니셜이 더해진 모델이라면 금상첨화. 바로 그 718 박스터 GTS 모델을 시승했다.다양한 차종을 거쳐 온 기자는 현재 미쓰비시 랜서 에볼루션 10기를 운행 중이다. ‘공도의 제왕’이라는 별칭이 붙었을 정

2018-10-01

1.jpg

합리적인 가치, 푸조 3008 GT

아직은 세단이 더 많이 팔리고 있지만 SUV를 선호하는 소비 현상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며, 수입차 시장에서도 합리적인 가격대의 SUV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그 중 푸조 3008은 가격 대비 뛰어난 상품성을 갖춘 SUV로, 실제 구매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아왔다.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인 3008 GT를 시승하며 그 가치를 평가해봤다.3008의 외관 디자인은 옹골지고 당차면서도 굉장히 세련된 모습. 자세히 들여다보면 세밀하고 디테일한 구성이 돋보이며, 오래 봐도 질리지 않는 신선함을 지녔다

2018-09-18

1.jpg

반전에 성공하다, 기아 K9 (RJ)

2세대 신형 K9을 경험하면서 ‘와신상담’이라는 사자성어가 떠올랐다. 1세대 K9은 다양한 신기술들을 우선적으로 적용했음에도 디자인 논란과 애매한 가격 정책 때문에 단종 때까지 부진을 거듭한 기아차의 아픈 손가락이었다. 가시방석에서 잠을 자고 쓸개를 핥으며 복수를 다짐했다는 와신상담의 주인공처럼, 2세대 K9은 반전에 성공했을까?외관은 중후한 분위기를 바탕으로 스포티하면서도 우아한 실루엣과 화려한 LED 라이트 등으로 고급스러운 세련미를 표현한다. 이전 K9의 올드한 느낌에서 탈피해

2018-0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