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신차소개

기아차, 연식변경 2021 셀토스 출시



기아자동차가 2021년형 셀토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2021 셀토스는 첨단 안전 및 편의사양을 신규 적용하고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한 ‘그래비티’ 모델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셀토스는 차로 유지 보조, 하이빔 보조 등 첨단 안전사양이 대거 적용된 소형 SUV다. 기아차는 2021 셀토스에 교차로 대향차까지 범위를 넓힌 전방 충돌방지 보조를 동급 최초로 적용해 교차로에서 좌회전 시 맞은편 차량과 충돌 위험이 감지될 경우 자동으로 제동을 도와준다. 아울러 후석 승객 알림을 전 트림 기본 적용해 고객 편의성과 안전 수준을 대폭 끌어올렸다.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해 실내외 고급스러움을 높인 그래비티 모델도 눈길을 끈다. 셀토스 그래비티 모델은 ‘도형의 날카로운 엣지’를 디자인 모티브로 했고, 블랙과 실버 칼라의 대비가 특징이다. 여기에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18인치 블랙 전면가공 휠, 메탈릭 실버 칼라 디자인 포인트, 그레이 인테리어가 적용되어 더욱 세련된 이미지를 연출한다. 또한 그래비티 전용 그레이 인테리어는 감각적인 외관과 어우러져 셀토스의 엣지 있는 스타일을 완성한다.



그 외에도 기아차는 프레스티지, 시그니처 트림의 LED 시그니처 라이팅 그릴 재질을 무광에서 유광으로 변경해 고급감을 강화했고, 뛰어난 시인성과 무선 업데이트 기능으로 고객 선호도가 높은 10.25인치 UVO 팩을 전 트림에서 선택 가능하도록 구성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가장 경쟁이 심한 소형 SUV 시장의 판도를 뒤흔든 셀토스가 차급 최고 수준의 안전 사양, 고급화된 디자인 요소 등을 더해 더욱 뛰어난 상품성으로 돌아왔다”며 “2021 셀토스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 소형 SUV로써 입지를 강화하며 고객에게 최상의 감동을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1 셀토스의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기준 1.6 터보 가솔린 모델 트렌디 1,934만원, 프레스티지 2,248만원, 시그니처 2,454만원, 그래비티 2,528만원, 1.6 디젤 모델 트렌디 2,125만원, 프레스티지 2,440만원, 시그니처 2,646만원, 그래비티 2,719만원이다.

Copyright © CARISYOU. All Rights Reserved.

토크/댓글|0

0 / 300 자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카이즈유 챗봇이 채팅으로 알려드릴게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