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신차소개

혼다, 안전장비 추가한 어코드 터보 출시



혼다코리아는 15일, 최첨단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 ‘혼다 센싱’을 탑재한 어코드 터보를 국내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어코드 터보에 탑재된 혼다 센싱은 센서와 카메라를 통해 외부상황 인지 및 사고예방을 돕는 주행 보조 시스템이다.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와 저속 추종 장치(LSF),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차선 이탈 경감시스템(RDM), 오토 하이빔 등으로 구현되며 운전자가 보다 편안하고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어코드 터보에는 1.5리터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과 무단변속기가 최적의 조합을 이룬 파워트레인이 탑재되어 있다. 최고출력 194마력, 최대토크 26.5km.g를 발휘하며 동급 세단 최고 수준의 복합연비 13.9km/L를 실현했다. 특히, 3종 저공해 차량 인증을 취득해 혼잡통행료 및 공영주차장 요금 감면 등의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는 “어코드 터보에 최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을 새롭게 탑재해 어코드 터보 스포츠, 어코드 하이브리드(투어링)까지 혼다 센싱이 장착된 어코드 라인업을 완성했다”라며, “향후 국내에 선보이는 혼다 전 차종에 혼다 센싱을 순차적으로 장착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는 우수한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의 제품을 제공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어코드 터보의 판매 가격은 기존보다 100만원 인상된 3,690만원이다.

Copyright © CARISYOU. All Rights Reserved.

토크/댓글|0

0 / 300 자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