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신차소개

아우디, 8세대 뉴 A6 출시



아우디가 8세대 뉴 A6를 국내에 출시했다. 2.0리터 4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을 장착한 45 TFSI 콰트로,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2가지 모델로 판매된다.


프리미엄 중형 세단 A6는 아우디의 핵심 차종으로, 8세대 A6는 세련되고 스포티한 디자인, 동급 최고 수준의 넓은 차체와 실내 공간, 더욱 우수한 성능과 연비, 첨단 편의 및 안전사양 탑재 등으로 상품성을 높였다. 특히 유럽과 미국의 안전도 평가에서 최고 등급을 받아 안전성도 입증됐다.



아우디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가 가미된 뉴 A6의 모든 모델에는 S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가 적용됐으며, 그 외에도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LED 테일라이트, 파노라믹 선루프 등을 장착해 세련된 외관에 스포티함을 한층 강조했다.



실내는 이전 세대보다 늘어난 전장과 휠베이스 덕분에 동급 최고 수준의 여유로운 공간을 자랑한다. 또한 패들시프트 및 열선이 적용된 3-스포크 스티어링 휠과 엠비언트 라이트 패키지를 기본 장착해 아우디만의 고품격 감성 품질을 고스란히 담았다.



출시된 A6 45 TFSI 콰트로 모델은 상위 모델의 편의 및 안전사양을 기본 탑재했다는 것이 아우디의 설명이다. 한 단계 진보한 아우디 버츄얼 콕핏 플러스, 햅틱 피드백이 적용된 듀얼 터치스크린 내비게이션, 스마트폰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아우디 스마트폰 인터페이스, 무선 충전 기능, 4존 에어컨 등이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더한다.


그 외에도 프리미엄 모델에는 외부 및 내부 공기질을 측정해 시각화된 정보로 공기의 질을 관리할 수 있는 프리미엄 에어 패키지가 탑재되어 차량 내부 공기질을 보다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다.



첨단 안전사양으로는 어댑티브 크루즈 어시스트를 비롯해 하차 경고 시스템과 교차로 보조 시스템 등이 포함된 프리센스 360도가 탑재되어 운전자는 물론 보행자의 안전까지 생각하는 진일보한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차량, 운전자, 네트워크 간의 연결을 통해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우디 커넥트 시스템도 장착되어 운전자는 마이 아우디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차량 원격 제어는 물론, 차량 상태 확인과 차량 찾기, 긴급출동 요청 등의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파워트레인은 2.0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서 터보차저(TFSI) 엔진과 7단 S트로닉 자동변속기, 풀타임 사륜구동 시스템 콰트로 등을 바탕으로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7.7kg.m를 발휘하며 0-100km/h 가속 시간은 6.3초, 복합연비는 11.4km/L로 조화로운 성능과 효율을 갖췄다.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은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한국에서 특히 많은 사랑을 받아온 ‘아우디 A6’의 8세대 모델을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가장 경쟁이 치열한 프리미엄 중형 세단 세그먼트에 경쟁력 있는 상품 구성과 가격으로 신형 A6를 선보임으로써 더욱 많은 고객들에게 아우디의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 A6의 공식 판매 가격은 45 TFSI 콰트로 6,679만원,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7,072만원이다. 출시와 동시에 4~6% 할인이 적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Copyright © CARISYOU. All Rights Reserved.

토크/댓글|0

0 / 300 자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