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카유통계

검색기간 ~ 키워드 검색
11.jpg

2020년 3월 수입차 신차등록순위

2020년 3월의 수입 승용차 신차등록대수는 총 1만 8,030대로 전월 대비 4.7% 증가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8.8% 증가한 수치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됐음에도 각 브랜드들의 적극적인 프로모션과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 등이 수입차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3월에 신차등록대수가 가장 많았던 차종은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아닌 테슬라 모델 3다. E클래스는 물량 부족으로 인해 무려 17개월 동안 유지하던 1위 자리에서 내려왔고, 전월에 3위까지 치고 올라왔던 모델 3는 1

2020-04-03

1.jpg

2020년 3월 국산차 신차등록순위

2020년 3월 국산 승용차 신차등록대수는 총 14만 359대로 전월 대비 56.7% 증가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4.4% 증가한 수치다. 2월에는 중국산 부품 수급 문제로 생산에 차질이 생기고 소비심리가 위축되는 등 코로나19 여파로 침체 국면이었으나, 3월에는 원활한 생산과 신차들의 활약으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한 모습이다.3월의 신차등록대수 1위 차종은 1만 5,443대가 등록된 현대 그랜저로, 지난해 부분변경 모델 출시 이후 월간 최대치를 기록하며 5개월 연속 왕좌를 유지했다. 현대 아산공장의

2020-04-03

1.jpg

출시 1년, 쌍용 코란도 성적표 분석

과거의 모습을 벗어던지고 새롭게 태어난 쌍용 코란도가 출시 1년을 맞이했다. 한때 소형 SUV 강자로 군림했던 티볼리처럼 준중형 SUV 강자를 꿈꾸며 등장한 코란도의 각종 신차등록 현황을 통해 1년간 거둔 성적을 확인해봤다.먼저 출시 이후 1년 동안의 월별 신차등록 현황이다. 출시 초반에는 괄목할만한 신차효과를 발휘하지 못하고 오히려 하락세로 접어들었으나, 가솔린 모델이 추가로 출시된 8월부터 다시 상승곡선을 그리며 반등하는 추세를 나타냈다. 개별소비세 인하가 종료됐던 올해 1월과 코로

2020-03-31

1.jpg

출시 1년, 현대 쏘나타(DN8) 성적표 분석

중형 세단의 대명사 쏘나타의 8세대 모델 출시가 어느덧 1년을 맞이했다. 8세대 쏘나타는 스마트 모빌리티 디바이스를 표방하며 다양한 라인업을 제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택시 모델은 기존의 7세대 쏘나타 뉴 라이즈 모델로 유지되면서 이미지 개선에도 성공했다는 평가다. 1년간의 각종 신차등록 현황을 통해 8세대 쏘나타의 성적을 확인해봤다.먼저 출시 1년 동안의 월별 신차등록 현황이다. 2019년 3월 21일 출시된 8세대 쏘나타는 품질 문제 개선으로 인해 출고가 일시 중단되면서 첫 달

2020-03-17

1.jpg

출시 3개월, 기아 K5(DL3) 성적표 분석

기아자동차의 중형 세단 K5는 지난해 12월 3세대 신형으로 거듭나며 화려한 출사표를 던졌다. 디자인 공개 당시부터 소비자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낸 3세대 신형 K5의 각종 신차등록 현황을 통해 출시 초반 성적을 확인해봤다.먼저 출시 3개월 동안의 월별 신차등록 현황이다. 하루 만에 사전계약대수 7천대를 넘어서기도 했던 K5는 출시 첫 달 보름 남짓한 기간 동안 2,616대가 등록됐고, 1월에는 8,973대로 그랜저에 이어 국내 전체 신차등록순위 2위에 올랐다.2월에는 4,831대로 하락했지만, 코로나19 여파

2020-03-12

사용연료 배기량 표지.jpg

2020년 2월 사용연료별 & 배기량별 신차등록 현황

지난 2월 신차로 등록된 승용차 총 9만 339대의 사용연료별, 배기량별 현황을 분석했다. 사용연료는 5만 3,793대의 휘발유 차종이 59.5%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배기량은 1000cc 이상 2000cc 미만이 가장 많은 4만 9,529대로 54.8%를 차지했다.연료별 / 배기량별 그래프 > 하단 버튼 클릭!휘발유 차종 중에서는 현대 그랜저의 신차등록대수가 가장 많았고, 이어서 기아 K5와 모닝이 상위권을 형성했다. 경유 차종은 기아 카니발, 현대 팰리세이드, 쌍용 렉스턴 스포츠가 상위에 올랐다.하이브리드 신차등록 상

2020-03-05

외형 차급 표지.jpg

2020년 2월 외형별 & 차급별 신차등록 현황

2020년 2월 한 달 동안 신차로 등록된 승용차 총 9만 339대의 외형별, 차급별 현황을 확인해봤다.외형별로는 세단이 43.3%, SUV가 39.3%의 비율을 차지했다. 이어서 해치백, RV, 픽업트럭, 컨버터블, 쿠페, 왜건 순서다. 차급별로는 중형의 신차등록대수가 가장 많았으며, 이어서 준중형, 준대형, 대형, 소형, 경형 순서다.외형별 / 차급별 그래프 > 하단 버튼 클릭!외형별 세단 중에서는 그랜저가 1위를 차지했고, 신형 K5가 뒤를 이었다. SUV 중에서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가 1위에 올랐다. 그밖에 해치백은 모닝, RV는

2020-03-05

성별 연령별 표지.jpg

2020년 2월 성별 & 연령별 신차등록 현황

2020년 2월에는 총 9만 339대의 승용차가 신차등록을 마쳤다. 그중 순수 개인 소비자 성별 비율은 남성이 70.8%, 여성이 29.2%를 차지했다. 택시와 영업용 차량을 포함한 법인 및 사업자 신차등록대수는 3만 2,392대로 전체의 29.5%다.성별 / 연령별 대수 > 하단 버튼 클릭!개인 소비자 성별 현황에서 남성의 신차등록대수 상위 차종은 그랜저, 쏘나타, K5 순서이며 여성은 모닝, 셀토스, 그랜저 순서다. 법인 및 사업자의 경우 그랜저, K5, 쏘나타 순서로 많았다.신차를 많이 등록한 연령대는 50대, 40대, 60대, 30대, 20대

2020-03-05

11-1.jpg

2020년 2월 수입차 신차등록순위

2020년 2월의 수입 승용차 신차등록대수는 총 1만 7,340대로 전월 대비 5.2% 증가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8.1% 증가한 수치다. 코로나19로 침체된 국산차 시장과 다르게 국내에 생산 공장이 없는 수입차 시장은 아직까지 큰 영향을 받지 않은 모습이지만, 1월의 극심했던 부진을 벗어나진 못했다.2월의 신차등록대수 1위 차종은 어김없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차지했다. 그러나 부분변경 모델 출시를 앞두고 일시적인 물량 부족을 겪으며 전월 대비 810대가 감소해 2018년 9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BM

2020-03-03

1.jpg

2020년 2월 국산차 신차등록순위

2020년 2월 국산 승용차 신차등록대수는 총 7만 2,999대로 전월 대비 29.5% 감소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13.6% 감소한 수치다. 이는 지난 2013년 12월 이후 최저치다.중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바이러스 때문에 국내 완성차업체들은 중국산 주요 부품인 와이어링 하네스 공급 차질로 2월 중 공장 가동을 일시 중단한 바 있으며, 감염자 확산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도 국산 승용차 시장의 침체에 영향을 미쳤다.2월의 신차등록대수 1위 차종은 현대 그랜저다. 그랜저는 지난해 11월 부분변경 모델 출시 이후 4개월

2020-03-03

카이즈유 챗봇이 채팅으로 알려드릴게요!

TOP